5월 가족 나들이는 국립무형유산원으로
5월 가족 나들이는 국립무형유산원으로
  • 류수진 기자
  • 승인 2019.04.2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무형유산원, 가정의 달 맞아 무형유산 공연 개최 / 5.4.~18.(매주 토)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5월 가정의 날을 맞아 온가족이 함께 감상할 수 있는 무형유산 공연을 오는 5월 4일부터 18일까지 매주 토요일 국립무형유산원 얼쑤마루 공연장(전북 전주시)에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어른은 물론, 어린이들도 무형문화재를 친근하고 유쾌하게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한 가족공연으로, 전통문화에 익숙한 할아버지, 할머니를 비롯해 어린 아이들과 젊은 부모 관객들도 이번 공연을 보며 무형문화유산의 가치를 공감할 수 있을 것이다.

먼저, 5월 4일 오후 4시에 진행되는 ‘연희공방 음마갱깽’의 <꼭두, 80일간의 세계일주>는 국가무형문화재 제3호 남사당놀이를 소재로 주인공 박첨지가 세계일주를 떠나며 벌어지는 흥미진진한 여행 이야기를 꼭두각시놀음으로 선보인다. 특히,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함께하는 사회를 바라는 마음에서 청각장애인들도 수화통역을 통해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5월 11일 오후 4시 어린이 국악 콘서트 <얼쑤야 놀자>는 ‘연희컴퍼니 유희’와 ‘절대歌(가)인’이 준비한 흥겨운 연희(演戲)와 민요(民謠) 무대다.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춰 연출한 이 무대는 원시인들이 들려주는 재기 넘치는 구음 사물놀이, 떡장수 소리꾼들과 함께 화음을 넣은 국악 아카펠라 등 국악에 현대적인 요소를 가미한 전통의 재해석을 통해 새로운 공감을 자아낼 것이다.

5월 18일 <뽕뽕뽕 방귀쟁이 뽕함마니> 공연은 오후 2시와 4시 총 2회에 걸쳐 국립남도국악원과 함께 준비했다. 전라남도 진도에서 전해 내려오는 전통설화 ‘영등할매’를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쉽게 풀어낸 작품으로 권선징악(勸善懲惡)의 대결구조가 아닌 상생(相生)을 통해 함께하는 행복의 의미를 전해주는 공연이다.

이번 가정의 달 공연은 그동안 연령 제한으로 공연 관람이 어려웠던 어린이들도 함께할 수 있고, 공연 시작 전 각종 체험활동이 진행되어 온 가족이 함께 무형유산을 즐길 수 있는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이다.

공연예약은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http://www.nihc.go.kr)과 전화(☎063-280-1500, 1501)로 매 공연 10일 전(4월 24일, 5월 1일, 5월 8일)부터 회당 선착순 100명씩(1인당 2매까지) 예약할 수 있다. 전석 무료로 진행하며,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미디어M
  • (06104)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129길 12 2,3층
  • 대표전화 : 02-546-2380
  • 팩스 : 02-6442-2382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수진
  • 제호 : 헬스인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 04641
  • 등록일 : 2017-08-04
  • 이메일 : webmaster@healthinnews.co.kr
  • 사업자등록번호 : 105-08-36885
  • 발행일 : 2017-08-09
  • 발행인 : 김국주
  • 편집인 : 김국주
  • 헬스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7 헬스인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