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회 투약으로 아토피 낫는 신약 나오나?
1회 투약으로 아토피 낫는 신약 나오나?
  • 천혜민 기자
  • 승인 2019.10.29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토피성 피부염 증상을 1회 투약만으로 낫게 해주는 신약이 나올 것으로 전망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메디컬뉴스투데이(Medicalnewstoday)의 보도에 따르면 영국의 옥스포드 대학(University of Oxford) 연구팀이 12명의 아토피성 피부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어냅티스(AnaptysBio)의 에토키맙(etokimab)이 한 번의 투약만으로 환자들의 증상을 많이 경감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연구결과는 ‘사이언스 중개의학(Science Translational Medicine)’ 저널에 발표됐다.

현재로서는 아토피성 피부염을 완치하는 방법이 개발되지 않아, 가려움이 심한 환자들은 증상완화를 위한 크림 형태나 섭취하는 약 형태의 면역억제제를 이용해야 한다.

어냅티스가 개발한 에토키맙은 면역반응과 관련된 물질인 인터루킨33(IL-33)을 타겟으로 하는 단일클론항체로, 연구팀은 아토피성 피부염환자들을 대상으로 에토키맙의 효과를 시험했다.

연구에 참여한 12명의 환자들은 모두 에토키맙을 1회 주사 받았다. 29일이 지난 후 대상자들의 83%가 피부염 증상 점수가 절반이상 완화될 정도로 호전됐다.

연구팀은 대상자들의 혈액에서 호산구(eosinophil)라는 알레르기 반응에 관여하는 면역세포의 개수를 측정, 연구가 시작했을 때와 비교해 평균 40% 감소한 것을 확인했다.

연구팀은 “이번 연구결과는 확실한 치료제 개발의 시작단계 일 뿐”이라면서도 “현재 약 300명의 아토피성 피부염 환자들을 대상으로 에토키맙의 이중맹검 무작위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