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중학교 입학 예정자라면 필수예방접종 완료하세요!
초·중학교 입학 예정자라면 필수예방접종 완료하세요!
  • 류수진 기자
  • 승인 2020.02.07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또는 이동통신 응용프로그램으로 예방접종 내용 확인 가능
초․중학교 입학생 예방접종 확인사업 홍보 포스터 (질병관리본부)
초․중학교 입학생 예방접종 확인사업 홍보 포스터 (질병관리본부)

질병관리본부가 교육부와 함께 ‘초․중학교 입학생 예방접종 확인사업’을 확대 실시한다. 이는 학생들의 감염병 예방 및 건강 보호를 위한 것으로, 2001년 초등학생의 홍역 2차 접종 확인을 시작으로 2012년 초등학생 대상 4종 백신, 2018년 중학생 대상 2종 백신으로 확대되어 왔다.

입학 예정자의 보호자는 자녀의 필수예방접종의 완료 여부를 확인하여 접종을 완료해야 하며, 지방자치단체장과 초·중학교장 역시 입학생의 필수예방접종 완료 여부를 확인하여야 한다.

올해부터는 중학교 입학 시 확인하여야 하는 기존 2종 Tdap(또는 Td), HPV(여학생 대상) 이외 일본뇌염이 추가된다. 이에 확인해야 할 필수예방접종 항목은 모두 초등학생의 경우 DTaP 5차, IPV 4차, MMR 2차, 일본뇌염(불활성화 사백신 4차 또는 약독화 생백신 2차) 4종, 중학생이라면 Tdap(또는 Td) 6차, HPV 1차(여학생 대상), 일본뇌염(불활성화 사백신 5차 또는 약독화 생백신 2차) 3종이 있다. 

질병관리본부와 교육부는 집단생활 하는 학생들의 건강 보호 및 감염병 예방을 위해 지방자치단체, 초․중학교와 협력하여 미 접종자에게 접종을 완료하도록 하고 있다.

한편, 초·중학교 입학 예정자의 예방접종 내역은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 (https://nip.cdc.go.kr) 또는 이동통신 응용프로그램에서 확인 가능하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과 교육부 유은혜 장관은 “집단생활을 주로 하는 학생들은 감염병 확산, 전파에 취약하다"며 "초·중학교 입학생들의 예방 접종률을 높여 집단면역을 형성하고 건강한 학교생활을 시작할 수 있도록 접종을 완료하고 입학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