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공중 보건 지키는 '국민 소통단' 4기 모집한다
질병관리본부, 공중 보건 지키는 '국민 소통단' 4기 모집한다
  • 류수진 기자
  • 승인 2020.02.19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19일부터 3월 9일까지 신청 가능

과거 사스, 메르스에 이어 최근 공중 보건에 큰 위협을 가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까지 국민의 건강에 해를 끼치고 있는 각종 감염병을 함께 고민하고 이를 위한 정책에 의견을 더할 '국민 소통단' 4기를 모집한다고 질병관리본부가 밝혔다.

2월 19일부터 3월 9일까지 모집을 진행하는 국민소통단 4기는 이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와 같이 공중 보건이 위기에 빠진 상황이거나 감염병이 계속적으로 발병하는 상황. 이외에도 만성질환이나 기후변화 등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질병관리를 주제로 소통 방향을 제시하고 예방 정보를 국민의 눈높이로 확산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질병관리본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국민소통단은 공중 보건과 관련된 정책을 추진하는 데 있어서 국민의 참여를 확대하고 신속하고 정확, 투명한 정보 교환을 위해 지난 2016년부터 꾸준히 진행되고 있다.

실제로 국민소통단 3기는 올 1월에 유입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국민 건강이 위협당했을 때 사람들이 모이거나 공공장소에서 지켜야 할 예방 수칙 홍보를 강화하는 것, 공포감을 조장하는 가짜정보에 대해서는 과학적인 정보로 맞대응하는 것 등과 같은 다양한 의견을 제시해 질병관리본부의 대응 및 소통 방식에 힘을 더했다.

한편, 국민소통단 4기는 건강 및 질병예방에 관심이 있는 만 19세 이상 대한민국 거주자나 국내 거주 외국인까지 신청 가능하다. 또 선발되면 내년 3월까지 활동하게 된다.

신청은 질병관리본부 누리집이나 사회연결망서비스를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며 면접 과정을 통해 최종적으로 50명의 국민 소통단 4기를 선정하게 된다. 선정된 단원은 4월 1일 위촉 후 본격적으로 활동을 진행, 우수한 활동을 한 소통단원에게는 연말 질병관리본부장상도 수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