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피부 수분을 잃어버리는 생활습관
[카드뉴스] 피부 수분을 잃어버리는 생활습관
  • 헬스인뉴스 편집부
  • 승인 2020.03.11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무리 잘 먹고 많이 발라도 ‘이것’ 놓치면 말짱 도루묵!
피부 수분을 잃어버리는 생활습관, 어떤 것이 있을까?

오랫동안 뜨거운 물로 씻는다?
뜨끈한 물 샤워를 즐기는 이라면 필독! 오랫동안 뜨거운 물에 피부를 노출하면 피부의 유수분 밸런스가 깨지면서 피부장벽이 손상, 건조증이나 가려움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샤워는 짧게, 물 온도는 적당히 조절해주세요!”

자꾸만 물마시기를 깜빡한다?
머리로는 잘 알지만 실천은 더딘 물마시기, 특히 요즘과 같은 계절에는 잘 지켜지지 않죠. 하지만 충분한 수분 섭취야말로 피부 수분을 채워줄 가장 좋은 방법이랍니다.

“하루에 물 8잔 나눠 마시기, 과일과 채소 많이 먹기, 잊지 마세요!”

사시사철 똑같은 기초화장품을 쓴다?
계절마다 입는 옷이 다르듯, 기초화장품도 계절이 달라질 때마다 조금씩 달라져야 합니다. 건조한 계절, 습한 계절에 맞는 제품으로 최대한 피부를 보호해야 합니다.

“여름에는 피지조절에, 겨울에는 보습에 신경을 써야 하죠“

습도에 전혀 신경을 쓰지 않는다?
건조한 공간에 오랫동안 머무르다 보면 피부의 수분을 빼앗기기 십상인데요, 이를 막기 위해서는 가습기나 화분 등으로 실내 습도를 조절할 필요가 있습니다.

“적당한 환기 역시 실내 습도 조절에 도움이 됩니다”

도움말 빛나라클리닉 김정은 원장 (헬스인뉴스 건강멘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