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차, 방광염 치료 및 항생제 내성 예방에 긍정적”
“녹차, 방광염 치료 및 항생제 내성 예방에 긍정적”
  • 임혜정 기자
  • 승인 2020.06.09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성보다 여성들에게 자주 나타나는 방광염은 대장균 및 각종 세균에 요로나 방광이 감염된 상태로 여성들에게 꽤 익숙한 질환이다. 과도한 스트레스나 위생 상태 불량, 및 잦은 성관계, 노화, 당뇨병, 장기간의 입원 생활이 원인이 될 수 있고 남성에 비해 여성에게 자주 나타나는 주된 원인은 짧은 요도에 있다.

요도가 짧아 세균 노출이 쉬울 뿐만 아니라 임신, 출산 등이 원인이 되어 여성에게 흔한 방광염은 빈뇨, 잔뇨감, 혼탁뇨, 발열, 오한, 복통 및 소변을 볼 때마다 뻐근한 느낌, 혈뇨 등 각종 증상을 동반해 삶의 질을 급격하게 저하시킬 수 있다.

따라서 방광염은 증상이 의심되는 즉시 병원을 방문, 적절한 대처를 취해야 하는데, 보통 급성 방광염의 경우 항생제를 적절히 처방하면 금방 개선될 수 있지만 만성 방광염의 경우 치료가 복잡해질 수 있다. 또 방광염을 방치하면 신장감염으로까지 이어질 수 있어 주의하는 것이 좋다.

최근 이렇게 전세계 수많은 여성들을 괴롭히고 있는 방광염에 녹차가 긍정적인 효과가 있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어 화제다. 씨퍼치타임즈(Theepochtimes)의 보도자료에 의하면 케르만 의과대학 연구팀이 여성 방광염 치료를 위한 보조요법으로 녹차를 연구한 결과 녹차가 방광염 개선에 도움을 주고 항생제 내성을 예방할 수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우선 연구팀은 18세~50세 사이의 성인 여성 중 방광염에 걸린 35세 환자들을 선택했다. 참여자들은 모두 당뇨병이나 질염 등의 합병증 요인들이 없었고 일반 녹차를 마시는 여성 역시 제외했다. 또 연구팀은 환자들의 녹차 일일 섭취량을 연구에 적용했으며 코-트라이목사졸에 대한 반응 속도가 약 50%이고 그 속도가 약 80%까지 높아질 것이라는 가설을 세웠다.

이후 연구팀은 가설을 테스트하기 위해 107명의 환자들을 두 그룹으로 나눠 한 그룹에게는 500mg짜리 녹차 캡슐 4개를, 다른 한 그룹에게는 모양과 색, 포장이 똑같은 녹말 캡슐 4개를 복용하게 했다.

두 그룹 모두 3일 동안 매일 캡슐을 복용했으며 항생제 치료제 중 하나인 480mg 코-트라이목사졸 2알도 매일 2회 복용하게 했다.

연구팀은 강력한 치유 성질을 가진 녹차의 항균효과가 취침 전 투여했을 때 효과가 높아진다는 점에 주목했고 이를 확인하기 위해 녹차에 들어있는 항균제 90% 이상이 섭취 후 8시간 안에 배설되기 때문에 연구 참여자들이 저녁 시간에 복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더불어 연구팀은 연구가 진행되는 3일 동안 전화 상담을 통해 환자들의 증상을 확인했으며 나흘째가 되는 날 방광염이 개선되지 않은 환자들은 추가 치료를 진행하며 2주, 4주, 6주 후 다시 방광염에 대한 진료를 받도록 했다.

연구 결과, 참여자 107명 중 70명이 시험을 마쳤고 녹차 캡슐을 섭취한 그룹이 그렇지 않은 그룹보다 방광염 증상 유병률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소변 검사 결과는 물론 소변 내 혈액까지 3일 치료 후 개선된 것이다.

단, 녹차 캡슐을 복용한 그룹 중 6명, 그렇지 않은 그룹 중 7명이 2일 만에 가벼운 메스꺼움을 호소했으며 두 집단 모두 이 증상 외에는 별다른 차이점이 없었고 기타 부작용 역시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녹차 캡슐을 복용하지 않은 그룹의 63%는 증상이 남아있었으며, 37.1% 살균력이, 57.1%은 3일 동안 코-트라이목사졸 치료를 받은 후 소변 검사에서 농뇨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러한 점을 미뤄봤을 때 연구팀은 코-트라이목사졸에 대한 내성이 높은 대장균이 존재하는 것을 시사 한다고 봤다.

실제로 이란의 다른 연구 결과에서는 약 47% 요로 감염 환자로부터 분리한 대장균에서 코-트라이목사졸에 대한 내성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녹차 캡슐을 복용한 환자들은 모두 이 치료에 대한 반응을 보였다.

연구팀은 "방광염 치료시 코-트라이목사졸에 녹차를 첨가하는 것은 대장균 균주 중에서 코-트라이목사졸에 대한 내성 속도를 감소시키고 조절하는 방법이 될 수 있을 것이라 본다"며 "녹차는 여성에게 발병한 급성 방광염 치료의 효과적인 보조제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