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김승찬 교수,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구연 발표상 수상
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김승찬 교수,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구연 발표상 수상
  • 김송희 기자
  • 승인 2020.09.15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D CT 영상 분석 통해 비구컵 주변 골절에 대한 최초의 전향적 연구 시행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김승찬 교수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정형외과 김승찬 교수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병원장 권순용) 정형외과 김승찬 교수가 지난 9월 5일 열린 제64회 대한고관절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최우수 구연 발표상을 수상했다.

김승찬 교수는 ‘무시멘트 인공 고관절 전치환술에서 3D CT 분석을 통한 비구 주변 골절 발생 및 그 예후’(교신저자 은평성모병원 권순용 교수)에 대한 전향적 연구를 시행했으며, 연구의 우수성과 연구결과의 임상적 중요성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승찬 교수가 진행한 이번 연구는 3D CT 영상 분석을 통해 진행한 비구컵 주변 골절에 대한 최초의 전향적 연구로, 김 교수는 비구 주변 골절 발생이 드물지 않게 발생하지만 대부분의 경우 양호한 임상적 예후와 생존 결과를 보인다는 점을 밝혀냈다.

김 교수는 “지금까지 고관절 인공관절 수술에서 대퇴스템 주변 골절에 대해서는 많은 연구 결과가 알려져 있었지만 비구컵 주변 골절에 대한 연구는 거의 없었다”면서 “앞으로 비구 주변 골절 발생 및 예후에 대한 장기간 추적관찰 및 지식축적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