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대 최재욱 교수, 우즈베키스탄 제1급 보건훈장 수훈
고려대 최재욱 교수, 우즈베키스탄 제1급 보건훈장 수훈
  • 임혜정 기자
  • 승인 2020.09.16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지 코로나19 방역체계 확립 및 건강증진 기여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제공, 베흐조드 무사예프 우즈베키스탄 부총리로부터 훈장 받는 최재욱 교수(오른쪽)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제공, 베흐조드 무사예프 우즈베키스탄 부총리로부터 훈장 받는 최재욱 교수(오른쪽)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예방의학교실 최재욱 교수가 지난 15일(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실로부터 제1급 보건훈장을 수여 받았다.

우즈베키스탄은 지난 9월 1일 제29회 우즈베키스탄 독립기념일을 기념해 국가훈장 ‘Order of Salomatlik(제1급 보건훈장)’을 제정했으며, 우즈베키스탄 국가 의료 시스템 구축과 보건 분야 국제 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최재욱 교수를 수훈자로 선정했다.

최 교수는 우리 정부 주선으로는 처음으로 ‘코로나19 국가 자문관’ 역할로 지난 3월 약 4주간 현지에서 코로나19 주요 정책결정에 도움을 준 바 있다. 또한 우즈베키스탄 정부의 요청으로 지난 10일(금)부터 우즈베키스탄에 머무르며 코로나19 방역 및 환자관리에 대한 자문을 진행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2016년부터 2020년까지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 국립의과대학(Tashkent Medical Academy)내 환경보건과학교육 역량강화사업’의 책임 연구자로서 우즈베키스탄 내 환경보건고등교육체계를 확립하고 나아가 지역사회 공중보건 교육 등을 통해 건강증진에 기여했다.

또한, 우즈베키스탄의 환경보건 연구분야 역량강화를 위해 고려대학교와 우즈베키스탄 국립의과대학이 함께 참여한 협력연구센터를 개소해 신진연구자 양성을 위한 프로그램 및 공동연구 등을 적극적으로 수행해 한국과 우즈베키스탄 양국의 우호적 관계형성에도 큰 역할을 했다. 

한편 최재욱 교수는 1988년 고대의대를 졸업하고 1996년부터 예방의학교실 교수로 부임했으며, 고대의대 연구부학장, 고려대 의료원 대외협력실장을 지냈다. 국제협력 사업으로는 △볼리비아 종합병원 건립사업 사전타당성조사(2019) △파키스탄 아동병원 건립사업 사전타당성조사(2019) △라오스 대학병원 건립사업 사업 타당성 조사(2016-2017) △스리랑카 유무상 연계사업 의료기기 지원 타당성조사(2019) △파키스탄 아동병원 건립사업 사전타당성조사(2019) △베트남 하이퐁 종합병원 건립사업 사전타당성조사(2015) △제2기 국제빈곤퇴치기여금 성과관리 모니터링 및 평가(2016-2019)등을 진행했으며, 현재 고려대학교 환경의학연구소장, 한국국제보건의료학회 회장, 대한의사협회 남북의료협력위원회 위원장, 대한의사협회 국제협력위원회 위원장, 대한의사협회 과학검증위원장 등을 역임하며 폭넓게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