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가족 코로나19 극복!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함께 합니다
우리 가족 코로나19 극복!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함께 합니다
  • 류수진 기자
  • 승인 2020.05.15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옥 장관, 5월 14일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방문

여성가족부 이정옥 장관은 5월 14일(목) 오후,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찾아,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힘쓰고 있는 센터 종사자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한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온라인 개학 지원 및 가족 지원 사업 현황을 파악하고, 현장에서 겪는 애로사항을 듣기 위해 마련되었다.

여성가족부는 온라인 개학에 따라 원격수업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되는 다문화, 한부모, 맞벌이 가정 등 돌봄 취약계층 가정의 온라인 학습을 지난달 14일부터 지원하고 있다.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방문교육지도사, 배움지도사, 센터 직원들이 다문화가족 및 한부모·조손가족의 초등학생 자녀를 대상으로 직접 가정을 방문하여 온라인 수업, 영상 시청, 과제 수행 중심 수업 등 원격학습을 스스로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연인원 25,821명의 학생이 원격학습 지원을 받았다.

특히, 시흥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시흥 교육지원청과 함께 온라인 개학 관련 가정통신문, 학습자료 등을 중국어, 베트남어 등 8개 언어*로 번역하여 제공하고 있다.

* 중국어, 베트남어, 필리핀어, 영어, 러시아어, 우즈베키스탄어, 몽골어, 캄보디아어

또한 코로나19 상황으로 어려움을 겪는 주민 및 결식아동을 응원하기 위해 센터 직원들이 직접 조리한 도시락 500세트와 일회용 마스크 100장 등을 지역의 상인회와 연계하여 전달했다.

이러한 나눔활동과 함께 센터의 사례관리사를 나눔 현장에 파견하여 지역사회 취약 가족들이 겪고 있는 다른 어려움들은 없는지 확인하고 다각적인 상담과 지원을 동시에 진행했다.

이정옥 여성가족부 장관은 “다문화가족 등 가정 내 학습지원이 어려운 경우 학습격차가 벌어질 수 있어 더욱 세심한 돌봄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하며 “여성가족부는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함께 지역사회 돌봄이 필요한 모든 곳에 따뜻한 손길이 닿을 수 있도록 정책적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